rejin 아바타

서브컬처 게이머

세상의 모든 아름다운 것들을 위하여

[게임 소개][18+] 나를 데려가 줘, 던전으로!!

K 20230703 091831356 edited scaled

작품 소개

제목: 나를 데려가 줘, 던전으로!!(Take Me To The Dungeon)

장르: 어드벤처, 캐주얼, 인디, RPG, 전략

개발: Hanabi Fuusen

배급: Mango Party

출시일: 2023년 6월 29일

등급: 18세 이용가

한국어 지원: O

가격: 12,500원

추천 플레이어

  • 야겜과 전략성 있는 게임을 한 번에 해보고 싶은 분
  • 애니메이션풍 히로인을 사랑하는 분
  • 전투 중에 옷이 찢어지는 게 어색하지 않은 분
  • 카드를 이용한 전략 게임에 익숙한 분
  • 이 글을 읽고 있는 분

스팀에 있는 게임 링크 페이지로 바로가기 (성인 인증 필요)

줄거리

“나를 데려가 줘, 던전으로!!”

건강미 넘치는 사랑스러운 동반자 유나와 함께, 이 흥미진진한 성인용 모험에서 카드덱 전략을 활용하며 소원을 들어주는 던전을 공략해 보세요!


“나를 데려가 줘, 던전으로!!”는 어느 날 우연히 이세계로 빨려들어간 주인공이 미소녀 ‘유나’와 만나며 던전 탐험을 나서는 게임이다.

소재도 흔한 데다가 눈물 쏙 빼는 그런 대단한 스토리를 가진 게임은 아니다.

그러나 이 게임의 진짜 매력은 성인용 게임으로써 아주 손색이 없다는 것!

모자이크가 없는 건 기본이며, 능욕씬부터 순애물 느낌의 H씬까지 역동적인 애니메이션으로 감상할 수 있다.

H씬뿐만 아니라 던전에서 진행하는 전투도 전략성이 뛰어나, 성인용 캐주얼 게임으로써 여러모로 손색이 없는 작품이다.

등장인물

una2 png
mona2 png 1 edited

(좌): 유나(이 작품의 주인공)

(우): 모나(신비로운 여성)

이 게임의 주인공은 <플레이어>와 ‘유나’이다.

<플레이어>는 이 게임에서 ‘나’를 대변하는 존재의 인물이다.

우연히 이세계로 빨려들어간 플레이어는 위기에 처하지만, 유나의 도움으로 극적인 승리를 거둔다.

그때부터 두 사람은 함께 모험을 하며 주인공은 원래의 세계에 돌아갈 단서를 얻기 위해, 유나는 여동생의 행방을 찾기 위해 던전을 공략하게 된다.

스토리를 진행하면서 유나뿐만 아니라 또 다른 매력을 가진 여성진들을 만나는 것이 이 게임의 목적(?)이다.

스토리는 전형적인 보이 밋 걸(Boy Meet Girl)의 흐름으로 전개된다.

게임 특징

K 20230703 094950064 edited scaled

이 게임의 로비화면은 위와 같다.

마을에서는 정비를 할 수 있으며, 진입 가능한 통로는 다섯 군데이다.

이 게임의 목적은 던전 탐험이므로 마을의 기능 모두 던전 탐험을 위한 기능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 룬: 현재 소지하고 있는 룬을 확인하거나 그 정보를 열람할 수 있다.
  • 카드: 현재 소지하고 있는 카드를 확인하거나 덱을 편성하거나 룬을 카드에 설치할 수 있다.
  • 상점: 카드를 구입하거나 가지고 있는 룬을 합성하거나 보유하고 있는 금화로 룬을 구입 또는 판매할 수 있다.
  • 숙소: 유나를 강화하거나 던전 기록을 열람하거나 카드 도감 열람이 가능하다. 또한 유나의 부끄러운 장면을 감상할 수 있다.
  • 던전: 메인 던전과 사이드 던전이 있으며, 원하는 던전에 진입할 수 있다.

코어 루프

제목 없는 다이어그램.drawio

이 게임의 코어 루프는 위 이미지와 같다.

먼저, 게임의 진행을 위해서는 던전에 입장해야 한다.

던전에서는 던전 탐사 명목으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수 있다. 이벤트 조우, 적과의 전투, 보물상자 획득 등이 가능하다.

모두가 기대하는 H씬은 이벤트 도중 함정에 빠지거나, 보스와의 전투에서 패배한 경우 볼 수 있다.

보스전까지 무사히 마치면 스토리가 진행되며, 이 경우 마을에서도 <플레이어>와 유나가 거사(H씬 이벤트)를 치르기도 한다.

던전에서는 전투를 하며 룬이나 장비(보물), 금화를 획득할 수 있다.

그러나 던전 탐험 도중 획득한 보물은 해당 던전에서만 유효할 뿐, 던전 공략을 마치면 사라지게 된다. (단, 획득 보물 레벨 이력은 남아서 계승된다.)

야겜(Hentai Game)의 기본기

K 20230703 112733921 edited scaled

이 게임은 ‘야겜’이다. 귀여운 여자아이가 이러쿵저러쿵 곤란한 상황 때문에 결국 ‘벗는’ 게임이다.

단순히 속옷이 조금 보이고, 중요한 부위는 ‘김’ 따위로 가려지는 그런 야겜이 아니다.

풀 보이스와 스파인(Spine) 애니메이션을 이용한 역동적인 H씬, 그리고 노 모자이크(Uncensored)까지 지원한다.

‘야겜’으로써의 유일한 단점은 그만큼 볼륨이 적다는 것이다.

퀄리티에 몰빵하느라 아무래도 씬을 많이 구성할 여력이 없었던 듯하다.

이것은 추후 차기작이 나온다면 해결될 수 있는 문제로 보이니 이번 작품이 널리널리 잘 팔리길 기대해본다.

던전

K 20230703 101527384 edited scaled

던전 공략은 1층부터 진행하며 한 층당 한 개의 이벤트를 선택할 수 있다.

위 이미지의 상황의 경우, 1층에서 진행해야 하는 이벤트는 위, 아래, 중간 모두 ‘몬스터’밖에 없다.

던전을 진행할수록 ‘보물상자’라든지 ‘레어’라든지 ‘보스전’ 등 선택지의 폭이 더 넓어진다.

몬스터와의 전투를 치르게 되면 그 보상으로 룬과 소정의 금화를 얻을 수 있다.

플레이어는 던전 공략을 위해 몬스터와 적극 싸우거나 보물상자 위주로 진행하는 등 자신의 성향대로 던전 공략을 진행할 수 있다.

전투

K 20230703 102034628 edited scaled

이 게임의 전투는 턴 기반이며 미리 덱에 편성한 카드를 이용하여 진행한다.

좌측의 파란 구슬은 내가 이번 턴에 진행할 수 있는 ‘행동력’ 개념이다.

현재 내가 보유한 카드는 모두 행동력 1을 소모하지만, 일부 카드는 2 이상의 행동력을 필요로하기도 한다.

적 유닛은 속성을 가지고 있으며 내가 가진 카드가 적의 속성에 강할 경우 더 큰 대미지를 줄 수 있다.

위 이미지의 경우, 나는 5개의 행동력을 가지고 있으므로 이번 턴에 5개의 카드를 발동시킬 수 있다.

그리고 모든 행동력을 소모하면 이번 턴을 종료하고 적의 턴으로 넘어간다.

모든 행동력을 소모하기 전에 턴 종료를 할 수도 있으며, 사용 가능 카드가 모두 소진되어 강제 휴식을 해야 할 때도 있다.

휴식은 내가 이미 사용한 카드를 복구하는 작업으로, ‘카드 파기’를 반드시 진행해야 한다.

카드 파기에 관해서는 이어지는 ‘전략성’에서 후술한다.

전략성

이 게임의 전투에서의 전략성은 ‘덱’, 그리고 ‘카드 파기’에서 온다고 생각한다.

덱은 다른 게임에서도 흔한 시스템이니 따로 설명하지 않겠다.

‘카드 파기’란, 내가 덱에 편성한 카드 1장을 일시적으로 파기하는 시스템을 말한다.

덱에 편성한 8장의 카드를 모두 사용하면 휴식을 해야 이번 전투에 사용할 카드를 복구할 수 있는데, 이때 1장의 카드는 반드시 파기해야만 한다.

K 20230703 102801606 edited scaled
휴식이 끝날 때마다 이번에 파기해야 할 카드를 선별해야하는 건 고통스럽다

전투를 하면 어쩔 수 없이 이번 턴에 카드를 다 사용하여 ‘휴식’을 할 수밖에 없는데 이때 카드를 복원하기 위해서는 한 장을 버려야만 한다.

그 결과, 전투가 길어지면 길어질수록 내가 사용할 수 있는 전체 카드의 풀은 8장에서 7장, 6장으로 점점 줄어들게 된다.

마침내 내가 사용할 수 있는 카드가 1장도 남지 않으면 결국 게임 오버가 된다.

게다가 이번 전투에서 파기한 카드는 다음 전투에서도 사용할 수 없다.

이 게임의 전투 매커니즘을 간단히 구분해보자면 아래와 같다.

  • 전투 전: 전투에 사용할 덱을 미리 편성한다. 덱에 편성할 카드를 룬을 이용해 강화한다.
  • 전투 중 내 턴: 내 덱의 카드를 내가 가진 행동력을 바탕으로 가장 효율적으로 활용한다.
  • 카드 파기: 현 전투 상황에서 가장 내게 활용도가 떨어지리라 예상되는 카드를 파기한다. 파기한 카드는 다음 전투에서도 사용할 수 없다.

따라서 던전 공략을 수월하게 진행하려면 최대한 카드가 파기되지 않게 최소한의 턴 내에 적을 섬멸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볼 수 있다.

이 ‘카드 파기’ 룰이야말로 이 게임의 전투 매커니즘상 전략성의 핵심 요소라고 볼 수 있다.

다행히 파기한 카드도 던전 진행 중 ‘휴식’ 이벤트를 거치면 일부 또는 전부 복구가 가능하니, ‘휴식’ 이벤트를 적극 탐색할 필요가 있다.

(전투 중에 휴식하는 건 카드를 파기하지만, 던전 진행 중에 휴식하는 건 카드를 복원한다는 점이 어찌보면 아이러니하다.)

보물 이벤트

K 20230703 104701900

보물 상자를 열면 위처럼 ‘룬’ 또는 ‘보물’ 또는 금화를 획득할 수 있다.

내가 과거 획득한 이력이 있었던 보물 유무에 따라 Lv2 이상의 보물을 획득할 수도 있다.

의상 파괴

K 20230703 105941807 edited scaled
K 20230703 110223384

던전 진행 도중 유나의 체력이 일정 수치 이하로 내려가면 유나의 의상이 ‘파괴’된다.

그 결과 유나의 속옷이 보이거나 맨가슴이 훤히 드러나게 된다.

게임의 난이도가 그렇게 평이하지 않아서 생각보다 자주 유나의 의상 파괴 이벤트를 보게 된다.

이런 소소한 이벤트를 좋아하는 플레이어라면 만족스럽게 게임을 할 수 있을 듯하다.

게임 오버

K 20230703 110836471 1 edited scaled

전투에 패배하게 되면 바로 ‘결과’ 페이지가 나오며 이번 던전 공략 중 사용한 카드 덱과 획득한 것 등을 보여준다.

잡몹에게 패배하면 따로 몬스터에 의한 능욕씬 등은 나오지 않는 것 같다.

‘멜티즈 퀘스트(Melty’s Quest)’ 등 유사한 다른 성인용 쯔꾸르 게임에서는 잡몹 패배 시에도 H씬이 있다.

이 게임은 H씬 하나하나의 퀄리티가 높은 반면 H씬 갯수는 적어 양이 중요하다면 이 점에서 아쉬움이 클 것 같다.


총평

K 20230703 115115062

“나를 데려가 줘, 던전으로!!”는 최근 출시된 스팀 미소녀 게임 중에서는 단연 수작이라고 볼 수 있다.

히로인이 한 명밖에 없고 스토리가 다소 심심한 점은 약점이지만, 훌륭한 H씬과 캐릭터 비주얼, 그리고 전투 매커니즘상 전략성은 정말 훌륭하다.

이 정도의 게임이라면 충분히 12,500원이라는 정가가 아깝지 않았다.

(심지어 지금 7월 초에는 출시 할인까지 진행하고 있다.)

올 여름, 꽤 괜찮은 매력을 가진 이 게임도 한번 ‘수집’해보는 것이 어떨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