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jin 아바타

서브컬처 게이머

세상의 모든 아름다운 것들을 위하여

초단편 스토리 “조금만 더 함께하고 싶어요”

이 유진 인연 스토리

이 유진 인연 스토리 1024x576 jpg

가상의 작품 ‘라그랑주★크레마’ 세계관 및 설정을 공유하는 초단편 스토리입니다.

총 4화로 구성되어 있으며 이번 편은 4편(마지막화)입니다.

캐릭터 소개

image 24 17 1024x721 jpg

캐릭터 소개 설정 페이지 포맷: Novela
레퍼런스 이미지: ‘봇치 더 락’의 ‘히토리 고토’


<플레이어>는 플레이어 닉네임이 나올 자리입니다.

NA는 내레이션입니다.

※대괄호 [ ] 안에 있는 텍스트는 시나리오 연출 참고용 지문입니다.

큰따옴표 안의 플레이어 대사(예: “내용”)는 기본적으로 선택지 대사입니다.

※유진이가 플레이어에게 ‘마스터’라는 호칭으로 부르는 것은 세계관/설정상의 이유입니다.


4화 – 조금만 더 함께하고 싶어요

[메신저 연출]

※이하 대사는 메신저(카카오톡, 라인 등)의 UI로 대화한다고 전제한 텍스트입니다.

유진(text): 마스터!

유진(text): 사, 살려주세요!

<플레이어>: 무슨 일이야!

<플레이어>: 경찰 부를까? 치한이라도 집에 찾아왔어?

유진(text): 그, 그게 아니고요! 그, 저희 집에, 그, 그….

유진(text): 어, 어쨌든 빨리 와주세요! 빨리요!

<플레이어>: 유진아…?

<플레이어>: 유진아!

[메신저 연출 종료]

배경: 검은 화면

[뛰어가는 소리]

NA: 나는 서둘러 유진이의 집으로 찾아갔다.

NA: 직원명부에 있던 유진이의 집 주소를 미리 등록해둔 덕에, 헤매지 않고 집 앞까지 갈 수 있었다.

배경: 맨션 복도(밤)

NA: 10분도 되지 않아 도착한 집 앞.

NA: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살금살금 복도를 걷던 그때,

???: 꺄앗! 다, 다가오지 마!​

NA: 이젠 경황을 따질 겨를이 없다!

<플레이어>: “유진아!”

[노크 소리. 쿵.쿵.쿵.쿵.]

<플레이어>: “유진아! 나왔어! 문 열어줘!”

???: 마, 마스터! 지금 열게요!

[덜컹, 문 열리는 소리]

[빠른 페이드 아웃 전환]

배경: 유진이의 집 복도 (밤)

<플레이어>: “유진아! 무슨 일이야! 무사한 거야?”

유진: 마스터!

[유진 포트레이트 클로즈업. 딱 붙어있는 듯한 연출]

유진: 그, 그, 그, 그… 그게….

NA: 다행히 방에 수상한 사람은 없다.

<플레이어>: “무슨 일이야. 천천히 말해봐.”

유진: 그…. 죄, 죄송해요…. 제가 거, 겁이 많아서….

<플레이어>: “집에 무슨 일이 있었어?”

유진: 나, 날아다니는…. □□벌레가 나와서요….

유진: 환기하려고 창문을 열었는데 들어왔나 봐요…! 어, 어떡해요?!

유진: 마, 마지막으로 어디서 봤냐고요? 저, 저쪽이요…!

NA: 혹시나 벌레가 언제 튀어나올지 몰라, 조심조심 발걸음을 옮겼다.

[페이드 아웃]

NA: 바깥에서부터 순서대로 현관…. 복도를 거쳐.

배경: 유진이의 방 (밤)

NA: 그리고 벌레가 나타났다던 유진이의 방에 다다랐다.

NA: 천장부터 바닥 마루까지 훑어보았지만 벌레는 보이지 않았다.

NA: 그건 그렇고…. 여자아이의 방이라서 그런지 좋은 향기가 났다.

유진: 으으…. 어, 어디에 간 거지?

유진: 아, 아까까지만 해도 분명 있었는데…

유진: 잠깐 문 열어드리러 간 사이에… 수, 숨었나 봐요…

유진: 죄송해요…. 이렇게 갑작스럽게 부르고…. 쉬고 계셨을 텐데….

<플레이어>: (좋은 경험이 됐다고 말한다.)

유진: 네? …좋은 경험이요?

유진: 자, 장난치지 마세요…. 벌레가 나온 당사자는… 끔찍하다고요.

유진: 어, 어쨌든 벌레를 얼른 잡아야….

유진: 밤에 공포에 떨면서 잠들지 않을 텐데….

유진: 그, 그렇잖아요. 자, 자고 있다가 갑자기 천장에서 뚝 떨어지면…!

유진: 으으으으…!

<플레이어>: [선택지 1] “걱정 마! 자기 전까지는 잡을 수 있어!”

<플레이어>: [선택지 2] “왕년에 봉인한…… □스코 알바 지원했던 실력을 발휘할 때가 됐군.”

[선택지 1 선택 시]

유진: 마, 맞아요…! 자기 전에 잡으면 되니까요!

[선택지 2 선택 시]

유진: 마, 마스터만 믿을게요…!

유진: 무, 물건을 하나씩 빼 볼게요. 같이 열심히 찾아봐요…!

[페이드 아웃]

[부스럭거리는 소리]

NA: 그렇게 우리는 방에 있는 물건을 조금씩 옮겨가며….

NA: 혐오의 신(검은 빛깔. 긴 더듬이. 털 달린 다리. 필살기는 안면으로 향하는 비행 능력!)을 탐색했다.

[페이드 인]

배경: 유진이의 방 (밤)

NA: 1시간 뒤….

유진: 흐으…. 아무리 찾아도 없네요.

유진: 죄송해요…. 이렇게 늦은 시간까지….

유진: 이제 돌아가 보셔도 될 것 같아요…. 더 이상 시간을 빼앗을 수는… 없으니까요.

유진: 괘, 괜찮으시다고요?

유진: …네? 여, 여기가 집보다 더 아늑…하시다고요?

유진: 으으…. 그, 그럴 리가요. 그냥 평범한 작은 원룸인데….

유진: 원래라면 더 잘 꾸며놓고 초대해 드렸을 텐데….

유진: 어쨌든, 저, 저는 이어서 더 찾아볼게요. 먼저 돌아가 보셔도 돼요…!

<플레이어>: (밤에 잘 수 있겠는지 묻는다.)

유진: …….

유진: 어… 떻… 게… 든…. 자 보려고 노력할게요.

유진: 잘 때 옆에 같이 계셔주면 잘 수 있을 것 같지만요….

<플레이어>: “응?”

유진: 아, 아아아아… 아무것도 아니에요! 그, 그냥 혼잣말이에요!

유진: …….

유진: 그…. 그렇지만….

유진: 혹시… 혹시나 해서 여쭤보는 건데요….

유진: 그, 그…….

유진: 만약 제가…. 바, 밤까지 같이 있어 달라고 부탁드리면….

[블랙아웃]

[유진 포트레이트 눈 감은 표정]

유진: (이, 이거 마치 고, 고, 고백하는 것 같잖아…?!)

유진: (여, 여기서 만약 예스라고 하면… 나, 난 어떡하지?)

(유진 체념한 듯한 표정)

유진: (아니야…. 그럴 리가 없지.)

유진: (나, 나같이 멍청하게 가, 가슴만 크고 음침한 여자애를…. 누가 좋아하겠어.)

(유진 슬픈 표정)

유진: (다른 애들처럼 활발한 것도 아니고…. 말도 똑바로 잘 못 하고….)

유진: (오히려 밤에 쉬지도 못하게 갑자기 부르고…. 민폐나 끼치고….)

<플레이어>: “같이 있어 줄게.”

[유진. 깜짝 놀라며,]

유진: …….

유진: ……저, 정말요?

유진: 제, 제가 잘못 들은 게 아니죠?

<플레이어>: “같이 있어 줄게. 유진이가 원한다면.”

유진: ……

유진: 왜……요?

<플레이어>: [선택지 1] “소중한 동료가 곤란해하는 걸 알면서 돌아갈 순 없으니까.”

<플레이어>: [선택지 2] “소중한 사람이 곤란해하는 걸 알면서 돌아갈 순 없으니까.”

유진: 소, 소, 소, 소중하다고요?! 제, 제가요?!

유진: 그, 그, 그럴 리가 없어요! 저, 저는 그, 그저….

유진: 그냥…. 널리고 널린 평범한… 우중충한…. 아으으….

[블랙아웃]

NA: 사… 사… 삭…!

<플레이어>: [집중선] “이만 죽어라!”

​[즉시 전환]

배경: 유진이의 집 방 (밤)

[촤악!]

유진: ……어?

<플레이어>: [선택지 1] “잡았다! 잡았어!”

<플레이어>: [선택지 2] “유진아! 드디어 발 뻗고 잘 수 있겠어!”

유진: …….

유진: 다행이에요.

[유진 포트레이트 눈 감은 표정. 잠깐 그대로 있다가,]

[유진 포트레이트 시선 회피하는 듯한 표정]

유진: ……정말로요.

[페이드 인 아웃]

배경: 유진이의 집 복도 (밤)

유진: 오늘 정말… 감사했습니다…!

유진: 벌레 때문에 이렇게 갑작스럽게 오시게 해드렸지만….

유진: 다, 다음번에는 맛있는 요리… 주, 준비하고 초, 초대… 해도 되나요…?

<플레이어>: “응. 나도 기대할게.”

유진: ……후후. 

유진: 조심히…. 들어가세요. 마스터.

[배경만 블랙 아웃으로 천천히 페이드 아웃]

[이하 유진이의 속마음 대사]

유진: (사실, 아까 벌레를 잡아주셨을 때 저는 조금 아쉬웠어요.)

유진: (비록 벌레 때문에 곤란하긴 했지만…. 이렇게 뵐 수 있어서 반가웠거든요.)

유진: (그 시간이 이렇게 끝났다고 생각하니까…. 함께 있었던 그 시간이 너무 짧았다고 느껴져서….)

유진: (언제 또 이렇게 집에 초대할 수 있을지… 그런 계기가 다시 올지… 모르겠다고 생각했거든요.)

유진: (하지만…. 언제까지나 매번 그렇게 운에 맡길 수는 없다고… 그렇게 생각했어요.)

[발걸음 소리]

배경: 유진이의 집 방 (밤)

유진: 다음번에는… 조금만 더 용기를 내 볼게요.

유진: 제 마음은…. 그때쯤이면 전할 수 있겠죠…?

END.


인연 스토리 ‘이 유진 편’ 完